얼마 전, 포카리스웨트에서 340ml 제품을 리뉴얼해 출시한 거, 다들 알고 계시죠? 한 손에 쏙 들어오는 크기에 앙증맞은 디자인으로, 벌써부터 패셔니스타들의 액세서리 역할까지 하고 있다는데요. 작고 귀여워서 더더욱 반응이 좋은 게 아닐까 조심스레 생각해봅니다. 음... 하지만! 하지만 말이죠? 포카리스웨트 340ml 제품처럼, 작고 귀엽고 놀라운 것들은 세상 곳곳에 참 많답니다! 작아서 더 아름다운 세계~ 궁금하시죠? 자, 지금부터 제가 소곤소곤 얘기해드릴테니깐, 잘 들으세요~! (정말 작게 얘기해드릴 거예요.^^;)


아! 그 전에 지금, 포카리스웨트에서는 '착한 변화'가 완성되었습니다. 혹시라도 '착한 변화'를 잘 모르시겠다면, 아랫 글을 클릭해주세요. 클릭클릭~♬


☞ 포카리스웨트 340ml 페트병이 꿈꾸는 '착한 변화' 보러가기~!!




ⓒ 사진 www.willard-wigan.com


'낙타가 바늘구멍 들어가기!'
이 말은, 아주 어려운 일 또는 이루기 힘든 일을 해냈을 때 하는 말이죠? 이 말처럼 기적에 가까운 작품을 만드는 주인공이 있습니다. 바로 영국의 아티스트 '월러드 위건'이지요! 그는 육안으로 잘 보이지 않는 바늘귀에 작품을 만드는 것으로 유명합니다. 그의 작품을 보려면 전자 현미경으로 봐야 할 정도지요!


기억력 장애, 독서 장애로 정상적인 학교생활을 하기 힘들었던 월러드 위건! 그는 5살 때부터 조각에 흥미를 가지기 시작했답니다. 그의 미술적 재능을 알아본 어머니는 '남들이 만들 수 없는 아주 작은 사이즈의 조각을 만들어보는 건 어떻겠니?'라는 말을 넌지시 건넸죠. 어머니의 말에 그는, 나무 조각으로 곤충 만드는 것을 시작해 이 후 바늘구멍 안에 낙타, 스타워즈 캐릭터 같은 것들을 만들었습니다.


좌) 영국 글로스터셔에 위치한 성 바를톨로뮤 교회를 조각한 사진 / 우) 월러드 위건


월러드 위건은 작업할 때 현미경을 보며 의료용 메스로 조각하고, 죽은 파리의 털을 사용해 색칠을 한다고 합니다. 그리고 손떨림을 최소화하기 위해 심장박동을 느리게 한 후, 작업에 임한다고 합니다. 심장박동때문에 작품을 망친 적도 있다고 하니 얼마나 어려운 작업인지 이해가 가시겠죠? 게다가 작품 하나를 만드는데, 최소 8주간의 기간이 걸린답니다. 그만큼 정교한 기술이 필요하다는 뜻이겠죠?




ⓒ 사진 DIGITAL TRENDS, THECOOLIST


이 차, 대박 귀엽죠? "걷는 것보다 차량 유지비가 덜 든다"라는 당당한 슬로건을 내세운 영국 엔지니어링 회사 '필(peel)'사의 자동차랍니다! 이 회사는 전기차와 석유차, 두 종류의 미니카를 개발했지요. 바퀴가 3개, 무게는 100kg 이하이기 때문에 자동차를 한 손으로 끌고 다니기도 하는, 웃지 못할 상황도 벌어진답니다! ^^

특히 석유차는 배기량이 49cc, 주행 최대속도는 시속 65km라고 하니 생각보다 빠르지요? 또한 석유차의 연비는 리터당 50km, 전기차는 한번 충전하면 30km까지 달릴 수 있다니 유지비도 꽤 저렴합니다. 다만, 이 차는 운전자와 작은 가방 정도만 소화할 수 있으니 무리하게 짐을 싣는다거나 하는 건 생각도 안 하는 게 좋을 듯 합니다. 아! 그리고 이 자동차 스페셜 에디션으로 25대 한정판이랍니다! (돈은 없지만, 왠지 더 끌리지 않으세요? ^^)





ⓒ 네이버 캐스트


세계에서 가장 작은 나라, 어딜까요? 네~ 맞습니다! 바로 '바티칸'입니다. 그렇다면, 세계에서 두 번째로 작은 나라는? 두둥~!! 마티스와 샤갈 등 수많은 예술가들이 사랑한 지중해의 보석, '모나코'지요! ...모나코는 다른 나라의 도시만한 크기밖에 안 되는 나라입니다. 국경선의 총 길이가 4.4km밖에 안 된다고 하니, 마라톤 코스보다도 짧은 거리죠. 프랑스 니스에서 열차를 타고 지중해를 따라 늘어선 마을과 풍경을 구경하다 보면 어느 새 모나코에 도착한다고 하네요. 

ⓒ 모나코 홈페이지


모나코하면 헐리우드 배우 '그레이스 켈리'와 모나코 전 국왕인 '레니에 3세'의 러브 스토리가 가장 먼저 떠오릅니다. 특히 '레니에 3세'가 '그레이스 켈리'에게 "내 궁전은 혼자 지내기에 너무 넓어요"라고 말하며 12캐럿 다이아몬드 반지로 청혼한 이야기가 가장 유명한데요, (음~ 저도 12캐럿 다이아몬드 반지 받을 줄 아는데... ^^;;) 이 이야기를 따라가다보면, 결혼식이 열렸던 왕궁, 그리고 부부가 함께 잠들어있는 성당 '모나코 빌'에 들어서게 된답니다.


'모나코 빌'에서 내려다보면 항구 주변에 요트가 빼곡하게 정박해 있습니다. 파란색 바다 위에 새하얀 요트들이 떠 있는 것이 마치 포카리스웨트를 떠오르게 합니다.
"라라라라~라라라~♪ 날 좋아한다고~♬" 
모나코에서 시원한 포카리스웨트 한 잔 마시면 포카리스웨트 CF 속 주인공 부럽지 않겠죠~? (아~ 모나코로 여행가고 싶어~ 흑~ ㅜㅜ)




작지만... 그래서 더 신기하고 아름다운 세상!
바늘구멍 속 조각품, 미니카, 그리고 모나코처럼 작고 아름다운 나라들을 보니, 왠지 주변의 작은 물건들도 다시 보게 되네요. 지금 이 순간에 '작은 불씨도 다시 보자!'라는 구호는 왜 뜬금없이 떠오르는지~ㅎㅎ

여하튼 작아서 더 아름답고 신기한 완소 아이템, 340ml 포카리스웨트도 꼭! 꼼꼼히 다시 챙겨봅시다~!! 그리고 현충일 연휴가 끝난 후, 학교과제와 직장일로 다시 스트레스 쌓이기 시작하는 몸과 마음, 포카리스웨트 한 모금으로 말끔히 청소하고 가자고요~!! 자, 준비됐나요? 주말 연휴를 향해, 힘차게 GO, GO, GO~!! ^^*


  1. 2012.06.07 14:29 [Edit/Del] [Reply]

    와~ 손 떨림을 방지하기 위해서 심장 박동을 최소화하고 작업을 한다니 대박이예요 ㅠㅠ
    예전에 쌀에 글씨 써서 파는 기인 아저씨 되게 인기 있었던 것 같은데 ㅎㅎ
    이거 보니까 새록새록 생각나네요!
    아직 작은 포카리병 못 봤는데 보면 꼭 사 마셔 봐야겠어요!

    • BlogIcon POCARI SWEAT 2012.06.07 14:32 신고 [Edit/Del]

      맞아요. 쌀에 글을 쓰셨던 분도 계셨죠!
      그런데 월러드가 더 대단한 것 같아요.
      눈에 보이지도 않는 걸 조각하다니말이죠~!^^
      포카리스웨트 340ml는 조만간 편의점, 가게에서 만날 수 있으니 보시면 반겨주세요~!^^

  2. 알렌 2012.06.07 15:37 [Edit/Del] [Reply]

    월러드 위건!! 멋있네요 ㅋㅋㅋ 저는 저런 예술을 하는 사람들을 보면 신기해요 ㅋㅋ
    쌀알에 그림 그리는 뭐 그런것도 갑자기 생각나네요 ㅋㅋㅋㅋㅋ
    여튼 포카리 340ml 꼭 사먹어봐야겠어요 :)

    • BlogIcon POCARI SWEAT 2012.06.07 19:00 신고 [Edit/Del]

      ㅎㅎ알렌님도 쌀에 그림 그린 분 생각나시는군요!
      쉼님과 뭔가 통한 느낌이예요~!^^
      포카리스웨트 340ml 나오면 꼭 드셔보세요!
      페트병부터 귀염 돋을 거예요~^^

  3. 범퍼카 2012.06.07 21:40 [Edit/Del] [Reply]

    살다살다 파리털로 색칠을 한다는건 처음 듣는데요ㅋㅋㅋㅋㅋ
    저게 진짜 바늘 구멍이라는게 믿기지가 않아~요ㅋ
    그나저나 초소형 미니카를 보니 놀이동산가서
    범퍼카가 타고싶다는 생각이 드네요ㅎㅎㅎㅎ

    • BlogIcon POCARI SWEAT 2012.06.07 21:53 신고 [Edit/Del]

      ㅋ... 그렇죠? 다양한 것들을 보려면..
      정말 오래오래 살아야 하는 것 같아요!

      아... 범퍼카님 말을 들으니...
      저도 범퍼카가 급 땡기는데요~? ㅋㅋ..^^;

  4. BlogIcon 남수희 2012.06.07 22:38 [Edit/Del] [Reply]

    앗! 작아서 너무 귀여워요! 바늘 귀 안에 들어가 있는 조각들 ㄷㄷㄷ
    진짜 낙타들 너무 귀여워요 ㅋㅋㅋ 일렬로 맞춰서 걷고 있는 모습이 ㅋㅋ
    모나코도 꼭 한번 가보고 싶네요~

    • BlogIcon POCARI SWEAT 2012.06.08 09:04 신고 [Edit/Del]

      바늘 귀 안에 들어간 조각들이 상상 안가지 않나요?
      너무 작고 귀여워서 바람 불면 금방 날아갈 것 같아요~^^
      저런 건 조심해서 소장해야한다는~ㅎㅎ

  5. 김경아 2012.06.10 01:19 [Edit/Del] [Reply]

    저렇게 작게 만들면, 낙타가 바늘구멍 통과하기 너무 쉬울 것 같아요!
    물론 만드는 작가분께서는 창작의 고통을 견디시면서 힘들게 만든 작품이지만요.
    포카리스웨트님, 안녕하세요! 혹시...저 기억하실련지...너무 오랜만에 인사드려서 죄송하네요...
    기억 못하실려나요...흐흐 ^_____^
    언제나 포스팅에서 정성이 느껴지시는 것 같아요~

    • BlogIcon POCARI SWEAT 2012.06.11 09:05 신고 [Edit/Del]

      김경아님 안녕하세요~!^^ 그동안 잘 지내셨나요?
      한동안 안오셔서 무슨일 생기셨나 생각했답니다~!^^
      이렇게 또 방문해주셔서 감사합니다~!

  6. BlogIcon 반지루 2012.07.16 11:49 [Edit/Del] [Reply]

    와우! 작다고 해도 저정도일 줄이야!!! 정말 신세계네요!

comment

Pocari Photo

Pocari Youtube